<< Windows 7에서 MAC 그래픽을 벤치마킹 했다는데.... | Home | Enterprise 2.0의 다섯명 거장들 >>

Trackbacks vs. Retweets

공유의 개념이 바뀌고 있습니다. 일반 블로그보다는 마이크로 블로그가 트랜드여서 인지 공유의 방법도 트랙백에서 리트윗으로 바뀌는 거 같습니다.

1. 개념 정의
 - Retweet(리트윗)
    . 트위터의 다른 이용자의 이전 콘텐트에 대한 인용 또는 의역으로서의 행위이고 팔로우를 하지않아도 내용을 공유할 수 있어 자신을 알리는데 사용되는 방법, 훌륭한 커뮤니테이션 수단으로 활용성 높음
  . 사용방법은 RT @트위터이용자이름 {트위터이용자의 내용}
    . 리트윗 버튼을 위한 서비스
    : backtype.com - http://www.backtype.com/widgets/tweetcount
    : tweetmeme.com - http://help.tweetmeme.com/2009/04/06/tweetmeme-button/
 - Trackback(트랙백) : 한 블로거의 포스트에 자신의 포스트를 엮어 부연 설명을 하거나 동일한 주제에 대해 다른 내용을 담아서 상대방 블로거의 포스트 아래 트랙백 리스트에 남기는 것

2. Social Network에서의 트랜드

마이크로 블로깅의 대명사인 트윗의 성장과 Social Network의 성장 변화에 주목해야할 때인듯 보입니다. 변화를 꿰뚫는 능력을 준비하세요. ^^


인바운드 링크가 가입자수와 방문자 수에 비해 월등하기에 확산속도와 공유 속도도 증가하는 것 같습니다.  이건 트랜드로 인해 블로그의 트랙백보다는 리트윗의 공유 채널이 더 확신될 것으로 보입니다.


AddToAny의 북마크를 통해 공유된 통계 정보에서도 facebook의 인기는 여전하군요. 트윗도 그렇구요


TweetMeme의 Retweet Button 성장세도 지속적인걸로 보입니다. 트윗은 계속 승승장구 할는 것 같습니다.

3. Trackback과 Retweet의 추세
그래서 예상해보건데 아래와 같은 그래프로 리트윗을 통한 공유의 개념이 더둑 더 주목받을 것 같습니다. 또한 마케팅의 채널도 바꾸어 놓겠지요.

또한 마지막으로 당부 드리는 것은 리트윗을 남발하여 선의의 피해자가 없도록 잘 활용합시다. 잘못하면 unfollow됩니다.

[참조 사이트]




Add a comment Send a TrackB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