<< [구인 공고] KTH MIS팀에서 개발자 모집 | Home | 세탁소의 옷걸이 >>

[경영, 공부합시다] 세미나 참석

2010년 3월 20일 토요일 15시부터 17시 30분까지 경영에 관련한 내용으로 회사를 경영하시는 두 대표자분(표철민 대표와 장병규 대표)께서 시간을 내 주셔서 산 경험을 얻은 기회였습니다.
 
이 세미나에 참석 못하신 분들에게 현장의 좋은 내용들을 공유하고자 포스팅합니다. 표철민 대표님은 "경영이란 무엇인가?" 책의 3장 내용을 일목요연하게 발표해 주셨고, 장병규 대표님께서는 Q&A방식으로 창업에 대한 조언을 말씀해 주셨습니다. 아래 요약된 내용은 제가 기억하고 있는부분을 정리한 것입니다. 조금 틀린 내용이 있을 수 있습니다. 제가 이해를 한 부분이라. ㅋㅋ

1. 위자드웤스 표철민 대표의 조안 마그레타 "경영이란 무엇인가" 3장 전략 요약 발표
 - 전략이란 외부 경쟁자들과 차별화해서 더 높은 성과를 이루는 방법.
 - Value Creation, BM관점에서 월 마트 사례.
   . 할인점으로써 이례적으로 시골마을에서 시작했으나 도시와 같은 가격, 지역 점포의 지속적 개선, 할인 등의 전술 구사
   . 같은 Value와 같은 BM이지만 전술을 다르게 구사하여 성공
   . 전사적 비용절감, IT의 선진적 활용, 물류 혁신도 수반됨
 - 전쟁과 정치는 제로썸 게임이나 경영은 그렇지 않다.
 - 포지셔닝 : 시장의 진입 장벽을 높이고, 전환 비용 또한 높여서 대체품이 들어올 수 없게 하라.
 - Value Chain을 알아야 미래를 예측할 수 있다.
 - 기업을 경영하다보면 성장의 요구가 커진다. -> 포지셔닝의 변화가 예상된다.
   . 전략의 요체는 "무엇을 하지 않는지를 선택하는 것이다." - 마이클 포터
   . 내가 전략이 없다면 남의 전략의 일부가 된다. - 앨빈 토플러
 - 포드의 전략 실패 사례
   . 생산성에만 집중하여 같은 디자인의 동일 모델의 차량만 고집한 오류
   . 세상과 소비자는 변화한다. 소득이 증가하고, 자신의 취향에 맞는 다양한 차, Second 차가 수요가 발생함
 - 유도 전략에 대한 설명.
 - 내/외부 환경의 변화 분석 -> 전략 수립 -> 조직체계 -> 시스템, HR, 예산, IT, 정책 등 의 정렬이 필요함.
 - Structure follow Strategy - 알프레드 챈들러.
 - 외부환경 분석 방법론 - 5 force model(현재 경쟁 상태, 공급자 파워, 소비자 파워, 대체재, 잠재재 관점) + 보충재로(H/W, S/W 활용), 정부 정책을 포함해서 7 force model로 확장해서 설명함.
 - 괜찮은 경영 서적 추천.
   . What is strategy? - Michael E. Porter
   . Innovator's dilemma, innovator's solution - Clay Christensen
   . Blue Ocean Strategy - Kim, W. Chan & Renee Mauborgne
   . Strategy as stretch and leverage - Gary Hamel & C.K. Prahalad
   . The core competence of the corporation - C.K. Prahalad & Gary Hamel

2. 블루홀 CSO, 본엔젤스 장병규 대표님
 - 네오위즈, 첫눈 대표 역임
 - 책은 가정일 뿐이다. 직접 사업을 해봐야 이론의 증명이 가능하며 자기화가 가능하다. 실행을 못하는 것을 실행하는 것만으로도 성과를 낼 수 있다. 전략이 필요없을 수도 있다.
 - 질문 : 장대표님은 주로 팀 경영을 했는데 팀 경영의 한 이유는?
   . 답변 : 1인 기업의 자기 합리화의 문제점을 완화하고 토론의 과정을 통해 발전하는 가능성이 많음
 - 질문 : 한국의 창업 환경이 않좋은데 창업을 하면 좋은가?
   . 답변 : 창업은 기회가 있으면 하라. 예찬론자다. 빛을 발하지 않아도 경험을 통해 내가 뭘 해야할 지, 회사는 어떻게 돌아가는지를 알 수 있다.
 - 연대보증 제도는 없어지는 추세다.
 - 창업 과정을 통해 손익분기점(BEP)도달하고 수익성이 증명되면 하나의 번듯한 회사로 탄생된다.
 - 엔젤하면서 아이템보다는 사람에 투자하는 것이 수익률이 좋더라. 아이템은 자기 주변에서 찾고 뜰때 들어가는 아이템은 힘들다. 남이 안간 길을 찾아라.
 - 질문 : 부부 창업자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나?
   . 답변 : 부부는 몰빵 투자라 위험하다. ㅋㅋ 넥슨의 성공 사례도 있어 나름 장점을 활용하라.
 - 질문 : 아이디어 사업화를 위하 엔젤을 두드리면 사업 핵심 아이디어가 유출되는 건 아닌가?
   . 답변 : 아이디어를 정교화하는 장점과 아이디어의 유출은 trade-off관계다. 복잡하게 생각하지 말고, 엔젤과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아이디어의 정교화 및 시장성 판단을 하는 과정이 더 중요하지 않을까?
 - 창업은 2.5배 이상 집중도가 올라가 생산성이 엄청 좋아짐. 이 때 많은 능력을 확보하게 되는 과정을 가지게 되어 도움이 많이 됨.
 - 창업을 하면서 일에 몰빵을 하지 말고, 투자한 시간의 일부는 몰빵한 일을 쉬면서 정리하는 시간을 꼭 가져라. 그시간을 통해 혼돈이 정리되고 한단계 더 나아갈 수 있는 방법들이 나타나게 된다.
 - 열심히 일만 하지말고 고민을 해라. 고민이 가장 중요하다고 함.



Add a comment Send a TrackBack